본문 바로가기

외교부, 주한 日대사 초치해 ‘화이트리스트 제외’ 항의

중앙일보 2019.08.02 17:48
일본 정부가 한국을 전략물자 수출심사 우대대상국인 백색국가(화이트리스트) 명단에서 제외한 것과 관련해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 일본대사가 2일 초치돼 도렴동 외교부 청사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한국을 전략물자 수출심사 우대대상국인 백색국가(화이트리스트) 명단에서 제외한 것과 관련해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 일본대사가 2일 초치돼 도렴동 외교부 청사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외교부는 2일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 일본대사를 초치해 일본 정부의 화이트리스트 제외 조치에 대해 엄중 항의했다.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은 이날 오후 5시 30분쯤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로 나가미네 대사를 불러 일본 정부가 이날 오전 각의(국무회의)에서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개정안을 의결한 데 대해 유감을 표명하고 즉각 철회를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나가미네 대사는 외교부 청사에 들어가기에 앞서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철회한 이유’ 등의 질문을 받았지만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았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