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모델 우주안 “인연 정리하기로…강타씨에 죄송”

중앙일보 2019.08.02 15:28
[사진 우주안 인스타그램]

[사진 우주안 인스타그램]

가수 강타와 열애설이 불거진 레이싱 모델 우주안이 2일 “대화 결과 서로의 인연을 여기까지 정리하기로 결정 내렸다”고 밝혔다.
 
우주안은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제가 실수로 올린 피드 때문에 상처받으신 강타씨 팬분들께 대중의 사랑을 받아야 할 강타씨께도 다시 한번 죄송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강타와 우주안은 지난 1일 열애설이 불거지자 서로 다른 입장을 보였다. 강타 측은 “끝난 인연”이라며 열애설을 부인했지만, 우주안이 “다시 만나는 사이”라고 주장한 것이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이날 오전 우주안이 인스타그램에 강타와 찍은 영상을 올리면서 불거졌다. 이 영상에는 강타와 우주안이 찜질방에서 누워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담겼으며 두 사람이 입을 맞추는 장면도 포함됐다.
 
이에 대해 SM 측은 당일 “강타와 우주안은 몇 년 전 이미 끝난 사이”라며 “상대방이 실수로 영상을 올렸다가 삭제했다고 들었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우주안은 이날 오후 인스타그램을 통해 “강타씨와 저는 교제해오다 작년에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나고 서로를 알아가는 중에 실수로 작년에 찍은 영상을 어제 올렸다”며 사실상 다시 사귀고 있다고 주장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