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타 "이미 끝난 인연" 해명 후 나온 우주안 입장

중앙일보 2019.08.02 00:46
모델 우주안(왼쪽)과 우주안이 1일 오후 올린 글. [우주안 인스타그램]

모델 우주안(왼쪽)과 우주안이 1일 오후 올린 글. [우주안 인스타그램]

한쪽은 "이미 끝난 인연"이라고 밝혔으나 다른 한쪽은 "최근 다시 만나고 있다"고 했다. 1일 열애설이 불거진 그룹 H.O.T. 멤버 강타(40)와 레이싱 모델 우주안 얘기다. 
 
우주안은 이날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글을 올리고 "강타씨와 저는 교제해오다 지난해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가는 중 저의 실수로 인해 어제 지난해 찍은 영상이 올라갔다"고 밝혔다. 
 
이어 "저의 부주의로 인해 놀랐을 강타씨와 마음 아파하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우주안에 따르면 지난해 결별한 두 사람은 최근 다시 만났다. 이는 앞서 이날 오전 나온 강타 측 설명과 다르다.
 
강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우주안과 열애설이 제기된 데 대해 "몇 년 전 이미 끝난 인연"이라며 "상대방이 실수로 영상을 올렸다 삭제했다 들었다"고 밝혔다.
 
[우주안 인스타그램]

[우주안 인스타그램]

강타와 우주안의 열애설은 우주안이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사람이 입맞춤하는 동영상을 올린 게 발단이 됐다. 현재 이 게시물은 삭제됐으나 해당 동영상을 캡처한 사진이나 동영상은 이미 온라인에 퍼졌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