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여야, 안보국회·추경처리 동시 합의…7월 임시국회 정상화

중앙일보 2019.07.29 17:41
더불어민주당 이인영(가운데)·자유한국당 나경원(왼쪽)·바른미래당 오신환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가 29일 오후 국회에서 원내대표 회동을 마친 뒤 안보국회·추경처리 및 7월 임시국회 정상화를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가운데)·자유한국당 나경원(왼쪽)·바른미래당 오신환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가 29일 오후 국회에서 원내대표 회동을 마친 뒤 안보국회·추경처리 및 7월 임시국회 정상화를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야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가 29일 7월 임시국회를 열기로 합의했다. 여야는 추가경정예산안(추경) 처리와 ‘안보국회’ 개최를 각각 주고받았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자유한국당 나경원·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만나 오는 8월 1일 본회의를 열고 추경과 민생법안, 일본의 경제보복 중단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합의에 따르면 1일 본회의에서 일본의 경제보복 철회 요구 결의안 및 러시아 군용기의 영공 침범 및 일본의 독도 망언과 관련하여 러시아·일본의 영토주권 침해를 규탄하고 중국에 대해 유감의 뜻을 밝히는 결의안을 채택하기로 했다. 또 같은날 추가경정예산안 및 민생법안도 처리하기로 했다.  
 
여야 3당 원내대표는 30일부터 안보국회의 일환으로 국회 운영위원회·국방위원회·외교통일위원회·정보위원회를 개최하고 최근 안보상황 등에 대한 현안질의를 하기로 했다. 또 같은날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한 대응방안을 포함한 추가경정예산안 심의도 재개하기로 합의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조금 늦었지만 추경을 조속히 처리할 수 있는 길이 열린 데 대해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며 “그동안 재해재난, 미세먼지, 경기대응 추경을 기다려온 많은 국민께 늦어 송구스럽지만 그래도 도움이 될 수 있는 길이 열린 것을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이어 “남은 국회 과정에서 우리의 합의정신이 잘 지켜져 국민께 실현할 수 있는 과정으로 진행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마치 추경으로 정부여당 실정을 다 덮으려 했던 여당의 태도에 대해 매우 심심한 유감의 뜻을 표시한다”며 “저희는 추경 자체를 반대한 것이 아니라 잘못된 부분을 지적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주에 안보 국회를 여는 것이 시급하기 때문에 안보 국회를 여는 것과 동시에 그동안 미뤄왔던 추경안 심사를 해 추경을 처리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오신환 원내대표는 “다소 늦은 감은 있지만 어렵사리 합의가 이뤄져 국회가 역할을 할 수 있는 것은 기쁘게 생각한다”며 “추경을 꼼꼼하게 따질 예정이고 안보 상황에 대해서도 국회가 좀 더 적극적으로 부족했던 부분을 채워나가며 역할을 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여야 3당 합의문 전문
이인영 더불어민주당·나경원 자유한국당·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9일 합의를 통해 오는 8월 1일 본회의를 여는 등 7월 임시국회 의사일정에 합의했다.
 
경제난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국민의 고통이 날로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과 러시아 전투기의 방공식별구역 진입, 러시아 군용기의 영공 침범,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 등 한반도를 둘러싼 안보 지형마저 국민을 불안하게 만들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은 이처럼 엄중한 내우외환의 위기 앞에서 상생의 정치로 국론을 결집시키고 국민통합을 이뤄내는 것이 국회의 책무라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아래와 같이 제370회 국회(임시회) 개최를 다음과 같이 합의한다.
 
   1. 7월 30일(화)부터 안보국회 일환으로 운영위원회·국방위원회·외교통일위원회·정보위원회를 개최하고 최근 안보상황 등에 대한 현안질의를 실시한다.
 
   2. 러시아 군용기의 영공 침범 및 일본의 독도 망언과 관련하여 러시아·일본의 영토주권 침해를 규탄하고 중국에 대해 유감의 뜻을 밝히는 결의안을 채택한다.
 
   3. 7월 30일(화)부터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한 대응방안을 포함한 추가경정예산안 심의를 재개한다.
 
   4. 8월 1일(목) 본회의를 열고 일본의 경제보복 철회 요구 결의안, 2항의 결의안, 인사에 관한 안, 추가경정예산안 및 민생법안을 처리한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