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 중구, 국민신청실명제 확대해 투명행정 펼친다

중앙일보 2019.07.29 14:56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가 투명행정를 구현하기 위해 국민신청실명제를 8월 한달 간 접수받는다.
 

주요 정책 공개 시 국민 수요를 반영하기 위해 국민신청실명제 8월 한달간 접수 실시

중구는 행정기관이 수립·시행하는 주요 정책에 국민 수요를 직접 반영하여 국민이 원하는 사업이 공개될 수 있도록 오는 8월 1일부터 한 달간 ‘국민신청실명제’ 접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국민신청실명제란 국민이 사업을 신청하면 정책실명제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대상 사업을 선정하는 방식이며, 정보공개법 상 비공개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 등을 제외한 5억 원 이상의 예산이 투입된 사업, 5,000만 원 이상의 연구 용역, 조례 및 규칙의 제정사항 등에 대해서 국민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신청 희망자는 구 홈페이지 행정정보→정책실명제→국민신청실명제 게시판에서  신청서식을 내려 받아 작성 한 후 이메일 및 우편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공개 요청된 사업은 정책실명제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공개 여부가 판단되며 선정된 사업은 사업내용과 담당자 실명 등이 구 홈페이지에 공개된다.
 
홍인성 구청장은 “올해부터 국민신청실명제가 확대 운영되어 구민들이 정책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늘리고 소통의 기회가 확대된 만큼 정책을 추진하는데 있어서도 책임성 있게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니 구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