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함께하는 금융] 외식 M포인트 결제, 쿠킹 라이브러리 음식 체험 … 다양한 ‘맛캉스’ 혜택

중앙일보 2019.07.26 00:03 부동산 및 광고특집 5면 지면보기

현대카드

현대카드는 올여름 휴가를 맞아 ‘맛캉스’를 즐기고자 하는 회원을 위해 M포인트를 활용해 보다 경제적인 외식을 즐길 수 있는 등 다채로운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사진 현대카드]

현대카드는 올여름 휴가를 맞아 ‘맛캉스’를 즐기고자 하는 회원을 위해 M포인트를 활용해 보다 경제적인 외식을 즐길 수 있는 등 다채로운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사진 현대카드]

여름 휴가철을 맞아 맛있는 음식과 함께 즐거운 휴가를 보낼 수 있도록 현대카드가 다양한 ‘맛캉스’ 혜택을 소개했다.
 
7~8월은 여행 관련 카드 매출뿐만 아니라 외식 매출도 많이 늘어나는 시기다. 지난해 현대카드 개인 회원의 월별 외식 매출 변동 추이를 보면, 1월 매출을 100으로 봤을 때 8월은 109.9를 기록해 12월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7월도 일 년 12개월 중 4위를 기록하고 있다. 이 같은 결과는 휴가지 외식 매출과 더불어 도심 속에서 맛있는 음식과 함께 휴가를 즐기는 일명 ‘맛캉스’ 매출이 늘어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현대카드는 올여름 맛캉스를 즐기고자 하는 회원을 위해 다채로운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우선 현대카드 M포인트를 보유한 고객은 다양한 외식 브랜드에서 M포인트를 활용해 보다 경제적인 외식을 즐길 수 있다. 파파존스·피자헛·도미노피자 등에서 이용금액의 50% M포인트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비롯해 쉐이크쉑·제일제면소·온더보더 등 다양한 브랜드에서 이용금액의 20~30%를 M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
 
또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목)나 빕스(일), 매드포갈릭(주말), 계절밥상(수) 등에서는 지정된 요일에 추가 M포인트 결제 혜택도 제공한다. 다음 달에는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와 빕스에서 이용금액의 절반을 M포인트로 결제하는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카드 플래티넘 이상 카드를 소지한 회원은 스시효·류니끄·부로일 등 서울과 부산의 최상급 레스토랑 150여 곳으로 구성된 ‘클럽 고메’ 가맹점에서 10%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현대카드 홈페이지에서 레스토랑별 할인 대상 카드를 확인한 후 현장에서 카드를 제시하면 된다.
 
여름휴가 중 음식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원한다면 ‘현대카드 쿠킹 라이브러리’를 방문하면 좋다.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에 위치한 현대카드 쿠킹 라이브러리는 음식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제공한다. 1만2000권 이상의 음식 관련 서적은 물론 음식을 맛보고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특히 올여름에는 ‘맥주’를 테마로 한 다양한 서비스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외식 결제가 늘어나는 7~8월의 계절적 특성에 맞춰 다양한 서비스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많은 현대카드 회원들이 맛있는 음식과 함께 즐거운 여름휴가를 보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