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시아나항공 새 주인 찾는다”…금호산업, 매각 공고 발표

중앙일보 2019.07.25 08:30
 
아시아나항공 정기 주주총회 당시 서울 강서구 아시아나항공 본사에서 주주들이 총회를 마치고 회의장을 나서고 있다.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전날 그룹 경영에 책임을 지고 전격 사퇴했다. [뉴시스]

아시아나항공 정기 주주총회 당시 서울 강서구 아시아나항공 본사에서 주주들이 총회를 마치고 회의장을 나서고 있다.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전날 그룹 경영에 책임을 지고 전격 사퇴했다. [뉴시스]

 

아시아나항공이 본격적인 새 주인찾기에 나선다.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진행하고 있는 금호산업은 25일 자사가 보유한 아시아나항공 주식 6868만 8063주(31.0%)에 대한 매각 공고를 냈다고 밝혔다.
 
매각 주간사인 크레디트스위스증권(CS 증권)은 아시아나항공 입찰 참여 의향을 밝힌 잠재 투자자를 대상으로 요약투자설명서 및 비밀유지 확약서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후 비밀유지 확약서를 작성한 잠재 투자자를 대상으로 투자설명서(IMㆍ Information Memorandum) 등 원활한 매각을 위한 서류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아시아나항공 매각 관련된 모든 의사결정은 금호산업이 매각 주간사 등과 협의하여 진행하고 있다”며 “이른 시일 안에 아시아나항공의 정상적 매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 매각 공고

아시아나항공 매각 공고

곽재민 기자 jmkwak@joongang.co.kr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