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카오뱅크, 연 5% 특판예금 판매…오늘부터 선착순 신청

중앙일보 2019.07.15 10:13
카카오뱅크가 1000만 고객 달성을 기념으로 연 5% 금리를 주는 특판예금을 예약 판매한다.
 
카카오뱅크는 22일 출시할 특판예금에 가입할 고객을 15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 모집한다고 밝혔다. 연 5%(세전) 이자를 주는 만기 1년짜리 예금이다. 최소 가입금액 100만원, 최대 가입금액은 1000만원이다. 총 100억원 어치를 한도로 판매할 예정이다. 15~21일 사전 응모한 고객에 한해 선착순으로 가입할 수 있다.  
 
지난 11일 1000만 고객을 달성한 카카오뱅크는 22~28일을 ‘카카오뱅크 천만위크’로 지정하고 특판예금 외에도 여러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료: 카카오뱅크

자료: 카카오뱅크

 
23일은 카카오뱅크 체크카드로 1만원 이상 결제한 고객을 대상으로 CGV 영화티켓 1만 장을 증정한다. 24일엔 ‘26주 적금’을 새로 개설한 고객에게 만기 달성 시 쌓인 이자의 두 배를 주기로 했다.
 
25일은 5000달러 이하 해외송금 고객에 한해, 송금 수수료와 환전비용을 모두 돌려주는 ‘해외송금 비용 완전 무료’ 이벤트를 실시한다. 26일엔 간편이체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500여 명에게 나이키 에어맥스를 증정한다.
 
주말인 27일과 28일 이벤트는 카카오와 함께한다. 하루 6만5000명에게 카카오T 택시 5000원 할인, 300원에 커트를 할 수 있는 카카오헤어샵 쿠폰, 카카오페이지 5000원 캐시 쿠폰 등을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이용우‧윤호영 카카오뱅크 공동대표는 “앞으로도 카카오뱅크는 고객 중심의 상품과 서비스를 통해 금융 혁신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애란 기자 aeyani@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