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숫자로 본 경제] 3.1달러

중앙선데이 2019.07.13 00:21 644호 13면 지면보기
12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디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시장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제품인 DDR4 8Gb(기가비트) D램의 시장 현물 가격은 3.1달러로 집계돼 전날 대비 1.9% 올랐다. 지난해 9월 14일 같은 제품의 가격이 7.4달러를 기록해 전날 대비 약 0.2% 오른 이후 10개월 만의 첫 반등이다. 일본의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가 불안 심리로 이어지며 일부 업체들이 구매량을 늘리는 등 수요가 확대된 영향이란 분석이다.

구독신청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