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폭행·추행 혐의’ 강지환, 드라마 퇴출…소속사 “배우 물색 중”

중앙일보 2019.07.11 18:00
배우 강지환. [중앙포토]

배우 강지환. [중앙포토]

 
성폭행·성추행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배우 강지환이 출연 중인 주말드라마에서 불명예 퇴출됐다.
 
11일 강지환의 소속사이자 드라마 제작사인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공식입장을 통해 “강지환이 (출연 중인) 드라마에서 하차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배역 교체를 위해 현재 배우를 물색 중이며 원활한 방송 재개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정상화된 방송으로 찾아뵙겠다”고 전했다.
 
다만 방송 지속 여부는 방송사 측과 향후 다시 논의해야 하기 때문에 확정된 상황은 아니다.
 
강지환은 지난 9일 촬영을 돕는 외주 스태프 여성 2명과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는 방에 들어가 성폭행과 성추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이날 준강간 혐의로 강지환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구속 여부를 결정하는 영장실질심사는 12일 오전 11시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열린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