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500대 기업 CEO 이력 분석…가장 많은 출신 대학·전공은?

중앙일보 2019.07.10 06:54
서울대학교, 연세대학교, 고려대학교 로고(위부터 시계방향). [중앙포토]

서울대학교, 연세대학교, 고려대학교 로고(위부터 시계방향). [중앙포토]

국내 주요 대기업 최고경영자(CEO) 10명 가운데 4명 이상이 서울대·고려대·연세대 출신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0일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에 따르면 국내 500대 기업 가운데 495곳의 대표이사 CEO 676명의 학교 졸업 이력을 조사한 결과 이른바 ‘스카이(SKY)’로 일컬어지는 서울대·고려대·연세대 출신이 전체의 42.6%(241명)에 달했다.
 
출신 대학별로는 서울대가 131명(23.2%)이었다. 이어 고려대(64명)와 연세대(46명) 순이었다. 그 다음으로 성균관대(32명)와 한양대(26명), 서강대(21명), 부산대(18명), 한국외대(15명), 경북대·영남대(각 13명)가 뒤를 이었다. 외국대학 출신은 35명이었다.
 
전공별로 나누면 경영학과가 모두 127명(23.3%)으로, 4명 가운데 약 1명꼴이었다. 특히 고려대 경영학과 출신이 28명으로 서울대 경영학과(25명)를 앞섰다. 이어 서울대 화학·화학공학과가 16명이었고, 연세대 경영학과(15명)와 서울대 경제학과(14명) 등도 10명 이상이었다.
 
500대 기업 CEO를 가장 많이 배출한 고교는 경기고(14명)와 경복고(12명)였다. 두 고교 출신 CEO 숫자는 과거보다는 줄어들었다. 1974년 고교평준화 이후 세대들이 경영일선에 등장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진주고·경남고·경북사대부고·마산고·부산고·신일고가 각 8명이었다.
 
CEO 출신 지역으로는 영남권이 129명(33.5%)로 가장 많았다. 이어 ▶서울 105명(27.3%) ▶해외 43명(11.2%) ▶호남 40명(10.4%) ▶충청 32명(8.3%) ▶경기·인천 25명(6.5%) ▶강원 10명(2.6%) ▶제주 1명(0.3%) 순이었다.
 
이번 조사에서 흡수합병된 현대파워텍, 롯데로지스틱스, 도레이케미칼과 대표이사 직무대리 체제인 한국가스공사, 현대엘리베이터 등 5개 기업은 제외됐다.
2019년 국내 500대 기업 CEO 출신학교 현황. [자료 CEO스코어]

2019년 국내 500대 기업 CEO 출신학교 현황. [자료 CEO스코어]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