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빅뱅 탑, 오늘 근무 마치고 소집해제…YG “조용히 귀가 예정”

중앙일보 2019.07.06 08:23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인 그룹 빅뱅의 탑(본명 최승현)이 6일 오전 서울 용산구청 용산공예관으로 출근하고 있다. 탑은 이날 소집해제된다. [뉴스1]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인 그룹 빅뱅의 탑(본명 최승현)이 6일 오전 서울 용산구청 용산공예관으로 출근하고 있다. 탑은 이날 소집해제된다. [뉴스1]

 
그룹 빅뱅 탑(32·본명 최승현)이 6일 소집해제 됐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탑은 이날 오후 7시 근무를 마친 후 용산구청 용산공예관에서 소집 해제됐다.
 
YG 엔터테인먼트 측은 “조용히 귀가할 예정”이라며 “별도의 소감을 말하는 자리는 없다”고 말했다.
 
앞서 탑은 지난 2017년 2월 의경으로 군 복무를 시작했다. 하지만 이후 2016년 10월 서울 용산구 자택에서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기소, 2017년 7월 열린 1심 공판에서 징역10월, 집행유예 2년, 추징금 1만 2000원을 선고받아 의경 신분이 박탈됐다.
 
그 뒤 탑은 2018년 1월 서울 용산구청 용산공예관으로 재배치돼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했다.  
 
탑은 애초 오는 8월 소집해제 예정이었으나, 지난해 7월 시행된 복무 기간 단축 규정에 따라 27일 빠르게 소집 해제하게 됐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