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박하선 "류수영이 원작 본 뒤 강력 추천"

일간스포츠 2019.07.04 14:54

박하선이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 대한 남편 류수영의 반응을 전했다.

4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채널A 새 금토극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박하선·이상엽·예지원·조동혁·정상훈·최병모·김정민 PD가 참석했다. 

박하선은 남편 류수영의 반응에 대해 "나보다 먼저 원작을 찾아보고 '완전 재밌다'며 추천했다. 잘 어울릴 것 같다, 대박날 것 같다고 쿨하게 반응해서 편하게 하고 있다. 오히려 남편에게 더 잘해줘야겠다, 따뜻하게 말해야겠다 반성하게 되고 집에 가서 더 잘하게 됐다. 좋은 드라마였다"고 전했다.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은 금기된 사랑으로 혹독한 홍역을 겪는 어른들의 성장드라마. 일본 후지TV 드라마 '메꽃, 평일 오후 3시의 연인들'을 리메이크했다. 5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사진=김민규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