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NN "트럼프, 백악관으로 김정은 초청"

중앙일보 2019.06.30 16:13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30일 판문점 자유의집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30일 판문점 자유의집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청했다고 CNN이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남쪽에서 김 위원장을 만나 "지금 당장 백악관에 초청하겠다"며 워싱턴을 방문해달라고 요청했다.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초청에 미소를 지을 뿐 즉각 답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 위원장이 미국을 방문하게 되면 미국 땅을 밟은 첫 북한 지도자가 된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군사분계선을 넘어 북측으로 넘어갔다가 다시 김 위원장과 함께 남측으로 이동했다. CNN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후 "이 선을 넘은 것은 대단한 영광"이라며 자신과 "김 위원장이 위대한 우정(great friendship)"을 이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