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남 논현동 귀갓길 여성 강간미수범 '구속'

중앙일보 2019.06.27 22:55
서울 강남의 골목길에서 귀가하는 여성을 강제로 끌고 가 성폭행하려 한 20대 남성이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은 27일 강간미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이모(28) 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연 뒤 "주요 범죄혐의 상당 부분이 소명되고, 도망 및 증거인멸 등 구속 사유가 인정된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앞서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20일 새벽 1시쯤 강남 논현동 길거리에서 집에 가던 여성의 손목과 뒷덜미를 잡고 인근 빌라로 끌고 가 목을 조르며 성폭행을 하려 한 혐의로 이씨를 긴급체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씨는 피해 여성이 소리를 지르고 저항하자 도주했으며, 피해 여성은 사건 발생 직후 “모르는 사람이 날 끌고 가서 목을 조르고 추행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에 찍힌 인상착의 등을 토대로 이씨의 동선을 파악한 뒤, 이씨가 범행 전 인근 노래방에서 나온 사실을 확인했다. 이후 결제내역 및 통신내역을 확보해 추적에 나섰고 지난 25일 경기 남양주에서 이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씨가 범행 전․후 강남 일대에서 여성을 상대로 추가 범행을 시도하였는지 여부에 대해서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김다영 기자 kim.dayoung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