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황교안 “언론, 좌파에 장악…실수하면 크게 보도”

중앙일보 2019.06.27 15:59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변선구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변선구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27일 “우리당이 가는 방향이 시민사회에 잘 알려지지 않은 부분이 많다”며 “원인 중 하나는 언론이 좌파에 장악돼 있어 좋은 메시지를 내놓으면 하나도 보도가 안 되고 실수하면 크게 보도된다”고 주장했다.
 
최근 본인을 비롯해 한국당 인사들의 발언이 물의를 빚은 데 이어 26일 한국당 주최 여성 당원 행사에서 ‘엉덩이춤’ 논란까지 더해지자 언론 보도에 불편한 심기를 내비친 것이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한국당 대외협력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서 “우리당이 하는 일은 다 잘못한 것으로 나온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에 황 대표는 대외협력위원회에 “쌍방향 커뮤니케이션에 주력하면서 우리 당이 가는 방향 중 안 알려진 부분을 전달해달라”며 “우리가 잘하는 것은 보도가 전혀 안 되는 측면이 있기 때문에 시민사회와 긴밀히 소통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우리나라에 우파 성향의 시민단체도 많이 있다”며 “조금 더 들여다보면 시민단체마다 생각하는 부분도 조금씩 다르고 우리당을 바라보는 시각도 천차만별이다. 그렇기 때문에 쌍방향 소통이 필요하다”고 부연했다.
 
관련기사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