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권순우, 윔블던 테니스 대회 본선까지 1승 남았다

중앙일보 2019.06.27 00:05
권순우(21·CJ제일제당 후원, 당진시청)가 윔블던 테니스 대회 본선까지 한 경기만 더 이기면 된다. 
 
남자 테니스 권순우. [사진 스포티즌]

남자 테니스 권순우. [사진 스포티즌]

남자프로테니스(ATP) 126위 권순우는 26일 영국 런던 로햄튼에서 열린 윔블던 예선 2회전에서 마크 폴만(호주·190위)을 세트 스코어 2-0 (6-2, 6-2)으로 가볍게 이기고 3회전에 진출했다.
 
권순우는 초반 기세를 몰아부쳐 상대 두번째 서브게임까지 잡으며 3-0으로 압도했다. 결국 1세트 승부를 쉽게 가져오며 6-2로 마무리했다. 상대가 다시 재정비하여 2세트를 맞이하여 2-2로 팽팽하게 맞선 상황에서 또 서브게임을 따내면서 6-2로 이겼다. 
 
권순우는 "오늘 상대는 주니어 시절부터 자주 봐서 익숙했다. 또 임규태 코치님과 어제 최근 경기 영상을 유튜브로 보면서 대비를 했는데, 서브나 리턴이 잘 구사가 됐다"고 말했다. 
 
권순우는 27일 윔블던 예선 최종전에서 독일의 다니엘 브랜드(191위)를 상대한다. 윔블던은 남자단식 예선 최종전은 5세트 경기로 치른다. 이 경기에서 이기면 2018년 호주오픈에 이어 두 번째로 메이저 대회 본선에 출전하게 된다. 
 
한편 권순우는 전날 CJ제일제당과 후원 계약을 맺었다. CJ는 기존의 정윤성(244위·의정부시청)과 여자 주니어 유망주 박소현, 구연우, 이은지 등에 이어 권순우까지 후원하게 됐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