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롯데타워에 폭발물 설치했다” 돈 요구 협박전화…경찰 수색 중

중앙일보 2019.06.26 18:18
[사진 연합뉴스TV]

[사진 연합뉴스TV]

 
서울 잠실 롯데타워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협박 전화가 걸려와 경찰이 수색에 나섰다.
 
26일 서울 송파경찰서에 따르면 오후 3시 40분께 “롯데타워에 폭발물을 설치했다. 1시간 내로 현금 10억원을 준비하라”는 협박 전화가 걸려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전화가 걸려온 주소를 바탕으로 추적해 오후 4시 20분께 경기도 화성에서 용의자를 검거해 조사 중이다.
 
경찰은 허위 신고 가능성에 무게를 두면서도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현재 롯데타워 보안 요원들과 폭발물이 실제 설치됐는지 수색하고 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