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인영 “국회 일정, 합의대로 추진…한국당과 재협상 없다”

중앙일보 2019.06.26 14:34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2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2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6일 국회 정상화 합의를 번복한 자유한국당 의사와 관련 없이 “합의된 일정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28일 예정된 본회의를 정상적으로 추진하겠다. 나아가 예결위원장 선임과 다음 주 예정된 교섭단체대표 연설도 추진하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의원님들께서도 각종 상임위 활동과 본회의 활동에 꼭 참석해주실 것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이 원내대표는 “현재 한국당은 일방적으로 합의를 파기하고 재협상을 요구하고 있다”며 “한국당이 합의 정신 그대로 조건 없이 국회 복귀해야 하고 그러한 자세 전환 없이는 더는 협상은 없다고 얘기를 했다”고 전했다.
 
또 한국당 지도부를 향해 “한국당 강경파 목소리에 휘둘려서는 안 된다”며 “국회 정상화를 바라는 우리 국민의 염원과 여망을 짓밟는 한 협상은 가능하지 않다는 것을 분명히 밝힌다”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한국당의 불참으로 국회 일정에) 속도가 나지 않고 있지만 저희가 가야 할 길은 흔들림 없이 진도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