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찰, 수난 구조훈련 소방관 사망사고 관련 과실 여부 조사

중앙일보 2019.06.26 14:18
수난사고 발생에 대비한 인명구조훈련.(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습니다) [뉴스1]

수난사고 발생에 대비한 인명구조훈련.(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습니다) [뉴스1]

 
충북 괴산경찰서는 수난 구조훈련 중 숨진 괴산소방서 소속 A(33) 소방교의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26일 밝혔다.
 
또한 경찰은 부검 결과를 토대로 훈련에 참여한 소방 관계자들을 불러 과실 여부를 조사할 방침이다.
 
앞서 지난 25일 오후 2시 40분께 괴산군 청천면 달천에서 수난 구조훈련 중이던 A 소방교가 물속에서 숨져 있는 것을 동료가 발견했다.
 
A 소방교는 당시 익수자 탐색 훈련 등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 소방교의 머리 부분에 상처가 있었던 점으로 미뤄 보트 프로펠러에 부딪혀 변을 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A 소방교는 지난 16일 결혼식을 하고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복귀해 훈련에 참여했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