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사회기관 신뢰도 1등 대통령…경찰·국회·검찰은 최하위”

중앙일보 2019.06.26 10:32
청와대 본관 정문. [청와대사진기자단]

청와대 본관 정문. [청와대사진기자단]

대통령이 가장 신뢰도가 높은 국가사회기관으로 나타났다는 여론 조사 결과가 26일 나왔다. 가장 신뢰도가 낮은 기관은 경찰·국회·검찰로 조사됐다.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25일 전국 19세 이상 500명을 대상으로 국가사회기관 신뢰도를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대통령이 25.6%로 가장 높았다.
 
시민단체는 10.1%로 2위를 차지했다. 이어 ▶언론 9.0% ▶종교단체 8.1% ▶대기업 6.3% ▶법원 5.9% ▶중앙정부 부처 4.8% ▶노동조합 4.1% ▶군대 3.9% 등 순이었다.
 
가장 낮은 신뢰도를 기록한 기관은 ▶경찰 2.2% ▶국회 2.4% ▶검찰 3.5% 등으로 조사됐다. ‘기타’는 4.5%, ‘모름/무응답’은 9.6%였다.
 
세부적으로는 모든 지역, 연령, 이념성향에서 대통령의 신뢰도가 가장 높았다. 
 
지지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43.2%)과 정의당(28.7%) 지지층, 무당층(15.3%)이 대통령을 가장 신뢰한 반면,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종교단체(15.5%)를 가장 신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전국 19세 이상 1만4154명 중 응답한 500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무선 전화면접(10%)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4%포인트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