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브리핑] SKC, 생분해 친환경 포장재 확대

중앙일보 2019.06.26 00:08 경제 4면 지면보기
SKC가 한국 델몬트의 ‘바나나 트윈팩’ 포장재로 친환경 생분해 필름을 공급해 사회적가치 창출을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옥수수 성분으로 만든 친환경 PLA 필름은 땅에 묻으면 14주만에 분해된다. SKC는 종이가방에도 생분해 필름을 사용하는 등 사회공헌 마케팅을 강화해 지난해 총 3805억원가량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