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소전기차 개별소비세, 홍남기 “감면 연장 검토”

중앙일보 2019.06.26 00:04 경제 1면 지면보기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5일 “수소전기차 개별소비세 감면을 늘려갈 방법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자동차업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다음주 발표 예정인 하반기 경제정책 방향에 자동차업계의 투자와 소비를 뒷받침할 조치를 담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연장은 이미 발표했고 (자동차 업체가) 추가 투자를 할 때 세제 혜택도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친환경 차량의 보급을 촉진하기 위해 수소전기차에 대해 2017년부터 올해 연말까지 개별소비세 5% 전체를 감면해주고 있다. 다만, 교육세를 포함해 한도는 520만원까지다.
 
연말에 일몰이 도래하기 때문에 이를 연장하는 방안을 검토한다는 계획이다. 정부는 앞서 승용차 구매 시 개별소비세 인하 기간을 연말까지 6개월 더 연장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