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차선에 앉아있던 20대, 차량 2대에 잇따라 치여 숨져

중앙일보 2019.06.23 21:45
[사진 연합뉴스TV=독자제공]

[사진 연합뉴스TV=독자제공]

청주에서 뺑소니로 추정되는 사고로 20대가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3일 청주상당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쯤 청주시 서원구의 한 도로에서 A(56)씨가 몰던 택시가 B(22)씨를 들이받았다.  
 
이어 뒤따르던 그랜저 승용차가 쓰러져 있던 B씨를 다시 들이받고 달아났다.  
 
사고 장면을 본 목격자는 "편도 3차로 중 2차로에 있던 B씨를 택시와 그랜저가 들이받았다. 그랜저는 그대로 달아났다"며 112에 신고했다.  
 
이 사고로 크게 다친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 차량 2대 중 1대가 현장을 이탈해 추적하고 있다. B씨가 도로에 왜 앉아 있었는지 등에 대해서도 추가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사고 지점 인근 CCTV와 차량 블랙박스 등을 분석하며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