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캐주얼 패션 포즈는 귀엽게…어르신, 연기력 준비 됐나요

중앙일보 2019.06.23 15:00
[더,오래] 이나영의 매력비책(9)
무대 콘셉트에 맞는 포즈와 느낌은 패션쇼에서 필수이다. 포멀한 무대에서는 자신감 있고 당찬 모습을 보여야 하고, 캐주얼 무대에서는 통통 튀는 밝은 모습을 보여야 한다. [사진 이나영]

무대 콘셉트에 맞는 포즈와 느낌은 패션쇼에서 필수이다. 포멀한 무대에서는 자신감 있고 당찬 모습을 보여야 하고, 캐주얼 무대에서는 통통 튀는 밝은 모습을 보여야 한다. [사진 이나영]

 
시니어 패션쇼의 준비과정에서 또 하나 빠져서는 안 될 것이 바로 무대 콘셉트에 맞는 포즈와 느낌을 잘 전달하는 것이다. 정장을 입은 무대에서는 멋진 커리어 우먼 느낌의 포즈를 취해야 한다. 영화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나 ‘맨 인 블랙’의 느낌으로 내가 가장 멋진 사람이라는 당차고 자신감 있는 모습의 자세를 취하는 것이 좋다. 여기서 드레스 포즈처럼 여성스럽고 예뻐 보이는 포즈는 NO!
 
캐주얼을 입은 무대는 부드럽고 즐거운 분위기의 콘셉트였다. 따라서 포즈도 귀엽고 밝은 이미지의 포즈로 소화해야 한다. 쇼에서는 모델 스스로가 즐겁고 신나야 보는 관객도 즐거워지므로 최대한 밝고 신나는 연기력이 바탕이 돼야 한다. 각각의 콘셉트에 맞게 포즈를 취하는 연습 또한 많이 해서 내 것으로 만들어야 한다.
 
드레스 무대는 고혹적이고 우아한 콘셉트다. 최대한 모델의 아름다움을 가장 뽐내고 아름다운 선을 보여주는 게 특징이다. 한 사람씩 나가서 자신의 아름다움을 최대한 보여주는 고혹적이고 우아한 모습의 포즈를 선보여야 한다. 시니어들이 제일 어려워하면서도 재미있어하는 무대가 드레스 무대다.
 
음악도 한몫을 한다. 무대 콘셉트에 따라 각각 다른 음악이 흘러나오는데, 음악을 즐길 줄 알아야 그 느낌을 모델로서 관객에게 선보일 수 있다. 때론 음악의 타이밍에 맞춰 워킹을 할 수도 있고, 음악의 타이밍에 맞춰 포즈를 취하고 무대에 등장하거나 퇴장하는 것도 배운다. 음악도 잘 즐길 줄 아는 사람이 무대에서 표현력과 감각이 뛰어나기 때문에 연기력만큼 중요한 부분을 차지한다.
 
각 모델은 주어진 동선과 무대의 흐름을 완벽하게 숙지해야 한다. 처음 정해진 내용을 익혔더라도, 중간에 연출자에 따라 동선이 바뀌는 경우도 있다. 그렇다 보니 변화를 민감하게 알아차리고 기억하는 습관을 들이면 좋을듯하다. [사진 이나영]

각 모델은 주어진 동선과 무대의 흐름을 완벽하게 숙지해야 한다. 처음 정해진 내용을 익혔더라도, 중간에 연출자에 따라 동선이 바뀌는 경우도 있다. 그렇다 보니 변화를 민감하게 알아차리고 기억하는 습관을 들이면 좋을듯하다. [사진 이나영]

 
리허설은 항상 힘들다. 모든 모델이 동선을 외우고 함께 맞춰나가야 한다. 하나라도 틀리면 처음부터 다시 하기 때문에 막바지 총연습은 힘이 들 수밖에 없다. 쇼 들어가기 전까지 동선을 다 외웠다 해도 동선이 연출자에 의해 바뀌는 순간도 많이 있다. 따라서 본인의 동선을 외웠다 해도 순서가 바뀌었다고 헷갈리면 안 되고, 순간의 기억으로 다시금 동선을 외울 수 있는 능력도 갖춰야 한다. 동선을 메모하고 외우는 연습도 하나의 중요한 훈련 과정이다.
 
시니어 모델이라고 약간의 핸디캡을 주고 시작하는 건 큰 오산이다. 시니어 모델은 가능성은 무한하다. 처음엔 건강을 위해 배운 워킹이 모델이 되기까지의 훈련으로 이어지고 젊은 모델보다 더 많은 열정과 노력으로 성장하게 된다.
 
요즘 모델의 폭이 넓어진 만큼 시니어 모델 패션쇼도 다양해졌다. 하지만 아직은 큰 무대 또는 브랜드나 디자이너 패션쇼에 시니어 모델들만 나가는 경우는 아직 없다. 지방 축제나 문화센터에서 여는 패션쇼 또는 백화점 패션 등의 무대에 시니어 모델이 주로 서게 된다. 시니어 모델 패션쇼도 시니어를 대상으로 하는 패션디자이너와 패션 브랜드 회사에서 행사를 개최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시니어 모델들이 다양하고 질 좋은 무대에 서기를 바란다.
 
 
이나영 유앤와이컴퍼니 대표 theore_creator@joongang.co.kr
 
관련기사
공유하기
이나영 이나영 유앤와이컴퍼니 대표 필진

[이나영의 매력비책] 또 다른 인생의 시작은 작은 변화에서부터 시작된다. 변화는 이제 두려운 존재가 아니고 인생의 필수품이다. 매력이 경쟁력이 되는 시대에 사는 우리에게 변화를 즐길 줄 아는 노하우를 알려주고 매력을 찾아 이미지를 바꿔 가는 과정을 담아내는 실제 이야기들을 엿볼 수 있다. 외적인 변화, 내적인 마음의 변화까지 나를 사랑하기 위해 나의 매력을 찾아가는 비책을 알려준다.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