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피의자와 성관계' 강남경찰서 경찰관, 문건 유포자 고소

중앙일보 2019.06.20 23:24
서울 강남경찰서. [뉴시스]

서울 강남경찰서. [뉴시스]

서울 강남경찰서 소속 경찰관이 피의자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의혹이 제기된 데 대해 해당 경찰관이 관련 의혹 유포자를 고소하고 나섰다.
 
경찰에 따르면 20일 A경장은 강남경찰서에 자신이 담당한 사건 피의자를 성폭행했다는 문건을 작성하고, 이를 대내외에 유포한 사람을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현재 A경장은 해당 피의자와 합의 하에 관계를 맺었고, 성폭행 의혹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을 접수한 경찰은 이날 바로 A경장에 대한 고소인 조사를 진행했다.  
 
앞서 강남경찰서에서 교통사고 관련 피의자로 조사를 받던 여성 B씨는 최근 자신의 담당 경찰관 A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며 청문감사관실에 민원을 제기했다. 
 
당시 강남 일대에서 교통사고를 냈던 B씨는 A씨의 집을 찾아간 뒤 그 곳에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