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휴게소 입구를 출구로 착각…고속도로 역주행 한 70대

중앙일보 2019.06.20 15:28
[연합뉴스]

[연합뉴스]

70대 운전자가 휴게소 입구를 출구로 착각해 되돌아나가면서 고속도로를 역주행하다 다행히 사고 없이 경찰과 당국에 의해 조처됐다.  
 
20일 강원지방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에 따르면 19일 오후 7시 51분께 "양양군 현남면 동해고속도로에서 코란도 차량이 역주행하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경찰은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정상주행하는 차들을 서행시키며 역주행 차량이 올 것으로 예상되는 지점의 도로를 차단해 10여분 만에 역주행을 막았다.
 
운전자 A(77)씨는 차를 몰고 속초 방향으로 가던 중 간이휴게소를 들렀다가 출입구를 착각해 입구로 되돌아나가면서 약 14㎞를 역주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고령 운전자임을 고려해 A씨의 자녀를 불러 운전하도록 조치했다.
 
경찰은 역주행에 고의성이 없다고 판단해 A씨를 형사입건하지 않고,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통고처분을 내렸으며 운전면허 자진반납을 권고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