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윤석열 지명 우려 “본격적 전면 배치되면 한국당에 재앙”

중앙일보 2019.06.19 11:21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 [뉴스1]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 [뉴스1]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는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을 새 검찰총장 후보로 지명한 데 대해 “검찰발 사정으로 보수·우파 궤멸 작업에 곧 착수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친위부대가 장막 뒤에 있을 때도 검찰의 충견 노릇은 극에 달했다”며 “본격적인 전면 배치가 되면 한국당은 재앙을 맞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정치적으로는 이미 내부 분열 작업이 시작됐다”고 우려하며 황교안 한국당 대표를 향해 “권한대행 시절 대통령 놀이 한번 했으면 됐다. 이제는 풍찬노숙하는 야당 대표로 잘 대처하시라”고 말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