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트럼프 대통령, 재선 도전 공식 선언 “미국 계속 위대하게”

중앙일보 2019.06.19 10:16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 암웨이센터에서 열린 출정식에서 공식 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 암웨이센터에서 열린 출정식에서 공식 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2020년 대선 재선 도전을 공식 선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후 8시 플로리다주 올랜도 암웨이센터에서 출정식을 하고 “우린 ‘MAGA(Make America Great Again·미국을 다시 위대하게) 국가’에 살고 있다”며 “집권 2년반을 맞은 오늘날 미국 경제는 과거 어느 때보다 좋고 크고 강력하다”고 밝혔다. MAGA는 4년 전 첫 대선 도전 당시 내걸었던 슬로건이었다. 이어 ‘미국을 계속 위대하게(Keep America Great)’를 재선 캠페인 슬로건으로 선포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등장하기에 앞서 연단에 오른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미국에는 도널드 트럼프를 위한 4년이 더 필요하다”며 트럼프 대통령의 지난 재임 성과를 강조하며 “해야 할 일이 더 있다. 미국을 계속 위대하게 지키기 위해 우리는 트럼프를 다시 대통령으로 뽑아야 한다. 2라운드를 위한 시간”이라고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이로써 제46대 미국 대통령을 뽑을 2020년 11월 3일 대선을 향한 16개월여에 걸친 대장정이 막을 올렸다.
 
민주당도 오는 26~27일 플로리다 마이애미에서 경선 주자 20명의 후보들이 2개조로 나눠 첫 TV 토론을 열 예정이어서 제46대 미국 대통령을 뽑을 2020년 11월 3일 대선을 앞두고 본격적인 레이스의 막을 올렸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州) 올랜도 암웨이센터에서 열린 출정식에서 공식 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州) 올랜도 암웨이센터에서 열린 출정식에서 공식 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