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K7 6개월만에 새 모델

중앙일보 2019.06.13 00:03 경제 4면 지면보기
K7 6개월만에 새 모델

K7 6개월만에 새 모델

기아자동차는 준대형 세단 K7의 부분변경모델(K7 프리미어)을 12일 최초로 공개하고 사전 계약을 시작했다. 기아차가 지난해 12월 연식변경모델을 출시한 지 6개월 만이다. 다섯 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구성한 K7은 3102만~4045만원에 판매한다. [사진 기아차]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