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마트폰 보느라 버스 손잡이 안 잡다 꽈당 급증, 그런데도 서울시, 모든 버스·정류장에 무료 와이파이

중앙일보 2019.06.04 13:45
올해 안에 서울 시내버스 6000대와 마을버스 1499대 모두에 공공 와이파이망이 깔린다. 서울에서 수도권으로 가는 광역버스 1405대에는 내년에 깐다. 서울시는 2020년까지 서울 버스 전부에 공공 와이파이를 구축한다고 4일 밝혔다. 김완집 서울시 정보통신보안담당관은 “시민 누구나 와이파이를 무료로 사용하는 ‘통신 복지’를 실현하는 차원”이라면서 “내년엔 서울 모든 대중교통에서 무료 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서울 지하철에는 이미 민간통신사 3개사의 와이파이망이 구축돼 있다.  
올해부터 서울 모든 버스에 공공 와이파이망이 깔린다.[연합뉴스]

올해부터 서울 모든 버스에 공공 와이파이망이 깔린다.[연합뉴스]

서울 시내버스에서 와이파이망을 사용하는 비용은 서울시와 국토교통부가 절반씩 댄다. 올해 7개월 사용 기준으로 서울시는 민간 통신사에 11억1200만원을 내게 된다. 마을버스 와이파이망 사용료 2억3900만원(4개월 기준)은 서울시가 모두 댄다. 서울시는 지난달 서울 시내버스 270대에 먼저 공공 와이파이망을 구축했다. 마을버스에 까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김완집 담당관은 “LTE는 시속 300km에도 끊김 없이 이용할 수 있는 만큼 달리는 버스 안에서도 불편함 없이 사용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자료: 서울시

자료: 서울시

하지만 일각에선 “버스 안 스마트폰 사용 증가로 안전사고가 발생하면 어떡하느냐”는 우려한다. 서울의 모든 시내버스 안에선 지난해 3월부터 “승객 여러분의 안전을 위해 승하차 때는 휴대전화 사용을 자제해달라”는 안내 방송이 나오고 있다. 버스에서 서 있을 때나 승차·하차할 때 스마트폰을 사용하다가 종종 안전사고가 발생해서다. 양윤희 서울시 버스정책과 운행관리팀장은 “스마트폰을 보다 사고를 당하고도 버스회사나 기사에 배상을 요구하는 승객들이 많다보니 회사들의 민원이 끊이질 않아서 방송하게 됐다. 앞으로도 계속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같은 안내 방송을 하면서 버스에 공공 와이파이망을 구축하는 건 앞뒤가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나온다. 또 인터넷을 무제한으로 사용하는 요금제를 사용하는 시민이 많아 '세금 낭비'란 의견도 있다.   
 
버스 안에서 스마트폰만 보는 사람을 가리켜 ‘버스몸비’(버스+스몸비)란 신조어도 생겼다. 스몸비란 스마트폰과 좀비의 합성어다. 스마트폰을 보느라 주변을 살피지 않는 사람을 말한다. 버스업계는 하루 서울 시내버스 승객 약 420만명 중 70% 정도가 버스 안에서 스마트폰을 들여다보고 있다고 추산한다. 승차·하차할 때나 서 있을 때도 스마트폰에서 눈을 떼지 않는다는 점이 문제다.  
일러스트=김회룡 기자

일러스트=김회룡 기자

전국버스공제조합 서울지부에 따르면 정확한 통계는 없지만 최근 1~2년 승객이 스마트폰에 몰두해 생기는 안전사고가 예전보다 3배 가량 늘었다. 대부분이 두 손으로 스마트폰을 잡느라 손잡이를 잡지 않아 넘어진 사고다. 버스가 급출발·급정거를 했을 땐 대부분이 골절 같은 큰 사고로 이어졌다. 민경복 서울대의대 예방의학교실 교수는 “스마트폰에 중독된 사람은 안전사고를 겪을 위험이 정상인보다 1.9배 높다”고 경고했다.  

 
서울시는 내년까지 서울 버스 정류장 2358곳에도 와이파이를 깐다. ‘버스몸비’는 버스 정류장에서부터 스마트폰에 몰두하다 위험한 상황에 처하기도 한다. 버스기사 구모(48)씨는 “스마트폰 보다가 ‘못 내렸다. 문 좀 열어달라’고 외치는 승객이 하루에만 10명이 넘는다. 일부는 정류장이 아닌데도 내려달라고 조른다”고 말했다. 승객이 스마트폰을 보다가 사고가 나도 버스회사가 ‘관리 소홀’ 책임을 져 전국버스공제조합의 보험급여를 지급하는 경우가 많다.  
 
서울버스운송사업조합 관계자는 “취지는 이해하지만, 버스 안에서 스마트폰 사용이 더 증가해 안전사고가 늘까봐 걱정된다”면서 “와이파이망을 확대하려면 스마트폰 사용 안전사고 예방 대책도 함께 마련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임선영 기자 youngcan@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