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9 우유의 날 &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 성황리 막 내려

중앙일보 2019.06.03 14:34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와 경기도 화성시(시장 서철모)가 공동으로 주관한 <2019 우유의 날 (MILK UP Festival) &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지난 1~2일, 경기도 화성시 동탄여울공원 일대에서 열린 본 행사는 6월 1일 ‘세계 우유의 날’을 기념해 국산 우유 및 치즈의 우수성을 알리고,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소비자들과 교감하는 자리로, 낙농가와 유업체, 소비자 등이 참여했다.
 
도심 속 목장 나들이,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 유업체 및 유관단체 홍보행사, 기타 부대 행사 등 세부 프로그램이 상시 운영됐으며, 아이들을 동반한 가족 단위 관람객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졌다.
 
특히 아이들에게는 체험형 프로그램이 큰 인기를 얻었다. ‘도심 속 목장 나들이’는 생생한 목장 체험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송아지 우유주기, 육성우 건초주기, 엄마 젖소 손 착유와 더불어 다양한 우유활용 체험과 각종 이벤트를 마련했다.
 
같은 날 동시에 열린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에서는 나만의 치즈 요리를 뽐내는 ‘2019 치즈요리 대회’가 열렸으며, 대회와 시상식이 끝난 뒤 수상자들의 요리를 직접 시식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그 밖에도 국내산 치즈·세계 치즈 정보관, 치즈 수제피자 만들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관람객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이승호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위원장은 “6월 1일, 세계 우유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한 이 자리에 낙농가와 유업체, 그리고 많은 소비자들이 함께 참여했다”며 “<밀크업>이라는 제목 그대로 우유의 위상이 앞으로 더욱 드높아지길 기대해 본다”고 전했다.
 
주요 내빈들과 함께하는 우유 건배사에서는 우유를 실은 드론이 무대 중앙으로 이동하는 퍼포먼스가 시연돼 현장의 큰 환호를 받았다. 또한, 화성시낙농발전협의회와 공동선언문 ‘낙농인의 약속’을 낭독하며 공식 기념식을 마무리했다.
 
한편, ‘세계 우유의 날’은 2001년 유엔식량농업기구(FAO)에서 우유의 우수성을 알리고 기념하기 위해 매해 6월 1일로 제정했으며, 전 세계 40여 나라에서 다양한 기념행사 및 페스티벌이 열리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