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日고노 “北 올바른 판단하면 제재 해제…외국자본 들어갈 것”

중앙일보 2019.05.25 14:41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 [연합뉴스]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 [연합뉴스]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북한이 올바른 판단을 하면 국제사회의 대북제재는 해제될 것이라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이 25일 보도했다.
 
고노 외무상은 이날 시즈오카 현에서 열린 강연에서 “올바른 판단을 하면 제재가 풀려 외국자본이 들어갈 것”이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선택에 달려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북한이 제재 회피 목적으로 공해에서 화물을 옮겨 싣는 환적, 해외 노동자를 통한 외화 벌이, 사이버 공격을 통한 암호화폐 획득 등 3가지 ‘구멍’을 활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구멍이 있으면 제재는 무용지물”이라며 “3개 구멍을 막아서 김 위원장의 결단을 재촉하겠다”고 덧붙였다.
 
고노 외무상은 인도적 차원 대북식량 지원에 대해서는 “북한은 국가 예산을 식량이 아닌 핵미사일 개발에 사용하고 있다”며 “나는 (식량지원에) 반대한다”고 말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