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전한 사이버 세상 실현"…암호동아리 지원 사업 선정된 대학은

중앙일보 2019.05.14 16:27
한성대학교(총장 이상한) 암호동아리 퀀텀 앤트(Quantum Ant)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및 한국암호포럼이 주최하고 국가정보원이 후원하는 ‘2019년 대학 암호동아리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  
 

- 한성대 암호동아리 퀀텀 앤트(Quantum Ant) 컴퓨터 보안 관련 학술연구 진행

- 연구비 300만원과 암호교육 및 워크숍 무료 참여 등의 교육 기회 지원받을 예정

 2016년에 처음 시작되어 올해 4년째에 접어든 대학 암호동아리 지원 사업은 대학의 암호기술에 대한 인식 제고 및 우수 암호 인력양성 기반 조성을 목적으로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한국암호포럼이 함께 운영하고 있다. 올해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대학 암호동아리는 한성대 퀀텀 앤트를 비롯하여 총 8개며, 사업에 선정된 동아리는 연구 활동비 300만원과 포럼 주관 암호교육 및 워크숍 무료 참여 등의 교육 기회를 지원받는다.  
 
 2018년 개설된 퀀텀 앤트는 컴퓨터 보안 관련 학술연구를 진행하는 동아리다. IT융합공학과 석사과정 대학원생 4명, 컴퓨터공학부 학부생 3명 및 사이버보안트랙 학부생 5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양자 프로그래밍 학습 △양자 알고리즘 비교 분석 △양자 내성 암호 연구 등 3개의 팀(팀장 대학원생, 팀원 학부생)으로 나뉘어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퀀텀 앤트는 대학 암호동아리 지원 사업을 통해 양자 컴퓨터의 개념과 원리를 이해하고 양자 내성 암호의 동향과 특성을 학습할 예정이다. 양자 컴퓨터 및 양자 알고리즘에 대한 자료를 수집하고, 양자 내성 알고리즘 분석, 양자 프로그래밍 실습 등을 추진하여 양자 컴퓨터 및 양자 내성 암호 연구를 진행한다.
 
 심민주 학생(IT융합공학부 사이버보안트랙 3학년)은 “최근 스마트폰, 스마트TV 등 신규 IT 서비스 등장에 따라 암호기술 적용분야가 확대됐다.”면서 “퀀텀 앤트에서 수행한 연구를 바탕으로 미래 암호기술을 선도해 안전한 사이버 세상을 실현하는데 보탬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