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대학교 매개곤충자원융복합연구센터, 러 과학원 소속 연구소와 연구협약

중앙일보 2019.05.08 16:50
러시아 생화학및유전학연구소와 인천대학교 매개곤충자원융복합연구센터 상호연구협정 및 현지 꿀벌유전체연구협력센터 개설: 2019년 2월

러시아 생화학및유전학연구소와 인천대학교 매개곤충자원융복합연구센터 상호연구협정 및 현지 꿀벌유전체연구협력센터 개설: 2019년 2월

국립인천대학교(총장: 조동성) 매개곤충자원융복합연구센터(센터장 권형욱 교수)는 지난 2019년 2월과 4월에 걸쳐 러시아(Russia) 바쉬키르공화국(Republic of Bashkortostan)의 수도인 우파(Ufa)와 블라디보스톡을 연속 방문하여, 러시아과학원 소속 생화학및유전학연구소(Institute of Biochemistry and Genetics, 러시아 우파 소재)와 러시아연방연구소인 동아시아육상생물다양성연구소(The East Asia Terrestrial Biodiversity,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소재)와 공동연구협력, 연구원교류 등에 서명하였다.  
 
우랄산맥의 맨 아래쪽에 위치한 러시아 바쉬키르공화국은 유럽과 아시아 문화와 역사를 공유하고 있으며, 우리나라와 같은 우랄알타이어족의 고유언어를 사용하는 나라이다. 특히 우랄산맥의 중심으로 풍부한 생물 및 광물자원을 가지고 있는 곳으로서 앞으로 북방연구교류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러시아 바쉬키르공화국 우파시(Ufa city)는 2021년 세계양봉대회(APIMONDIA) 개최예정지로, 러시아에서 꿀벌연구와 양봉산업이 가장 활발한 곳이며, 이곳의 꿀벌의 유전계통은 철저하게 유지 및 관리되고 있는 것이 눈에 띌만한 점이다. 상호연구협정과 함께, 러시아 현지에 꿀벌유전자원을 연구하는 꿀벌유전체연구협력센터도 개설하였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소재 동아시아육상생물다양성연구소 전경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소재 동아시아육상생물다양성연구소 전경

 
또한,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톡에 위치한 러시아과학원의 동아시아육상생물다양성연구소는 동아시아 및 극동의 생태계 보존과 생물다양성 연구를 통하여 여러가지 과학정책 및 연구활동을 하고 있는 곳이어서, 한반도와 동아시아 등 넓은 지역의 생물다양성 연구교류 및 북방과학 연구교류에 중요한 역할을 할 전망이다. 러시아 연구소와의 상호연구협정으로 앞으로 생물다양성과 자연보존 및 북방과학연구의 중요한 역할을 할 예정이며, 앞으로 우리나라의 남북협력사업을 넘어 많은 공동연구가 진행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