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 카타르 군에 한방 치료 강연

중앙일보 2019.05.02 12:23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이 카타르 군의료 전문의 센터에서 척추측만증 환자를 치료하고 있다. [사진 자생한병병원]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이 카타르 군의료 전문의 센터에서 척추측만증 환자를 치료하고 있다. [사진 자생한병병원]

자생한방병원은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이 지난달 29일 카이로 도하에서 군의관, 간호사 등 100여명에게 한방 치료 강연을 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강연은 카타르 군의무사령부의 초청으로 이뤄졌다. 신 명예이사장은 동작침법(MSAT), SJS 무저항요법 등 한방 비수술 치료법을 강연했다. 신 명예이사장이 개발한 동작침법은 침을 놓은 환자를 한의사의 주도 아래 운동시켜 신속하게 통증을 완화하고 기능을 회복시키는 치료법이다. 동작침법의 통증 감소 효과가 진통제보다 5배 이상 뛰어나다는 연구 결과가 국제 통증학술지(PAIN)에 실리기도 했다.
 
신 명예이사장은 “부작용이 적고 즉각적인 통증 완화 효과가 장점인 한방 치료법은 군인이나 운동선수처럼 활동량이 많아 근골격계 통증을 자주 느끼는 사람들에게 특히 효과적”이라며 “근골격계 질환 치료 뿐만 아니라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이와 별도로 자생한방병원은 카타르 군 의료 전문의 센터에서 군인과 군인 가족 30여명을 대상으로 한방 치료를 했다. 자생한방병원과 카타르 군 의무사령부는 카타르의 의료서비스 향상을 위한 대책을 논의하고, 이를 위해 지속해서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향후 원활한 한방 치료를 위해 현지 환자를 자생한방병원으로 보내고, 카타르 군 의무사령부 의료진을 대상으로 한방 치료법 교육을 하는 업무 협의도 했다. 
이승호 기자 wonderm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