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맨시티, 맨유 꺾고 프리미어리그 선두탈환

중앙일보 2019.04.25 07:31
맨체스터 시티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꺾고 프리미어리그 선두를 탈환했다. [맨시티 인스타그램]

맨체스터 시티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꺾고 프리미어리그 선두를 탈환했다. [맨시티 인스타그램]

 
맨체스터 시티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꺾고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선두를 탈환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이끄는 맨시티는 25일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18-19시즌 원정 35라운드에서 맨유를 2-0으로 제압했다. 맨시티는 29승2무4패(승점 89)를 기록, 리버풀(27승7무1패·승점 88)을 승점 1점 차로 제치고 선두로 올라섰다.
 
맨시티는 선두경쟁 최대 고비였던 '맨체스터 더비'에서 승리했다. 맨시티는 남은 3경기에서 모두 승리하면 자력으로 리그 2연패를 달성할 수 있게 됐다.  
 
맨유는 이날 사실상 5백으로 나서 전반을 0-0으로 잘 버텼다. 하지만 맨시티는 후반 9분 베르나르두 실바가 현란한 드리블 후 강력한 왼발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맨유는 맨시티에 패하면서 다음시즌 유럽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이 걸린 4위 진입에 적신호가 켜졌다. [맨유 인스타그램]

맨유는 맨시티에 패하면서 다음시즌 유럽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이 걸린 4위 진입에 적신호가 켜졌다. [맨유 인스타그램]

 
맨유는 후반 11분 제시 린가드가 결정적인 찬스를 잡았지만 헛발질을 했다. 맨시티는 후반 21분에 르로이 사네가 왼발슛으로 쐐기골을 뽑았냈다. 맨유 골키퍼 다비드 데 헤아의 판단미스가 아쉬웠다.  
 
맨유는 최근 에버턴전에서 4실점한데 이어 또 다시 2실점했다. 반면 맨유는 승점 64점에 머물면서 6위(19승7무9패)에 그쳤다. 다음 시즌 유럽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이 걸린 4위 진입에 적신호가 켜졌다. 4위 첼시와는 승점 3점 차다.
 
지역지 맨체스터 이브닝뉴스는 린가드와 데 헤아에게 최저평점인 4점을 줬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