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소문사진관] 김정은 위원장 열차타고 러시아로, 25일 푸틴과 회담

중앙일보 2019.04.24 10:13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4일 새벽 전용열차편으로 러시아로 출발하기에 앞서 장소가 밝혀지지 않은 곳에서 의장대를 사열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4일 새벽 전용열차편으로 러시아로 출발하기에 앞서 장소가 밝혀지지 않은 곳에서 의장대를 사열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기 위해 오늘(24일) 새벽 전용 열차 편으로 러시아를 향해 출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김평해·오수용 당 부위원장과 이용호 외무상, 최선희 외무성 제1 부상, 이영길 군 총참모장 등이 동행했다고 전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러정상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24일 새벽 러시아를 향해 출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김위원장이 환송객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러정상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24일 새벽 러시아를 향해 출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김위원장이 환송객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그간 김 위원장의 정상외교를 보좌해 온 김영철 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은 호명되지 않았다. 환송식 현장 사진에서도 김 부위원장은 보이지 않는다. 김 부위원장이 김 위원장의 외국 방문에 동행하지 않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동행 여부에 관심을 모았던 김 위원장의 부인 이설주도 호명되지 않았다.   
평양 시민들이 24일 새벽 북러 정상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출발하는 김정은 위원장을 환송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뉴시스]

평양 시민들이 24일 새벽 북러 정상회담에 참석하기 위해 출발하는 김정은 위원장을 환송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뉴시스]

조선중앙통신은 "최룡해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박봉주 당 부위원장을 비롯한 간부들이 김 위원장을 환송했다"고 보도했다.
 
다만 어디서 출발했는지는 언급하지 않아 평양이 아닌 곳에서 출발했을 가능성도 있다.
 
김 위원장의 전용 열차는 함경북도 나진·선봉지구와 러시아 하산 지역을 연결하는 두만강 철교를 통과해 북한에서 러시아로 직접 이동하는 루트를 택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러 정상회담을 위해 러시아를 방문할 예정인 24일 오전(현지시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역 앞에 인공기가 걸려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러 정상회담을 위해 러시아를 방문할 예정인 24일 오전(현지시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역 앞에 인공기가 걸려 있다. [연합뉴스]

김 위원장이 정상회담이 열리는 블라디보스토크로 바로 향하는지, 언제까지 러시아에 체류하는지도 분명하지 않다. 현지에서는 24일 오후 블라디보스토크에 입성해 26일까지 체류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러시아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크렘린 궁의 우샤코프 대통령 외교담당 보좌관은 23일 기자들에게 "4월 25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푸틴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회담할 것"이라고 밝혔다. 회담 의제와 관련해선 "핵심 관심은 한반도 비핵화 문제의 정치·외교적 해결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러 정상회담을 위해 러시아를 방문할 예정인 24일 오전(현지시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역 앞에서 현지 경찰이 수색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러 정상회담을 위해 러시아를 방문할 예정인 24일 오전(현지시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역 앞에서 현지 경찰이 수색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러 정상회담을 위해 러시아를 방문할 예정인 24일 오전(현지시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역 앞에서 청소차량이 주차장 일대를 청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러 정상회담을 위해 러시아를 방문할 예정인 24일 오전(현지시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역 앞에서 청소차량이 주차장 일대를 청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2001년 러시아를 방문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전용열차 안에서 러시아 관리들을 만나고 있다. [AP=연합뉴스]

2001년 러시아를 방문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전용열차 안에서 러시아 관리들을 만나고 있다. [AP=연합뉴스]

김정일 전 북한 국방위원장이 지난 2001년 8월 15일 전용 열차를 타고 러시아를 방문해 열차 안에서 러시아 관리들과 건배를 하고 있다. 아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아버지처럼 전용 열차 편으로 러시아를 방문해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게 된다.  
 
전 세계는 지난 몇 주간 김 위원장과 푸틴 대통령의 북러 정상회담이 언제 어디서 이루어질지 다양한 예측을 해 왔다. 
 
 
최정동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