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만 규모 6.1지진…외교부 "우리 국민 인명피해 없다"

중앙일보 2019.04.18 18:05
대만 지진 발생 지역. 별 표시된 부분이 진원. [사진 대만 기상국 홈페이지 캡처]

대만 지진 발생 지역. 별 표시된 부분이 진원. [사진 대만 기상국 홈페이지 캡처]

외교부는 대만 화롄 지역에서 규모 6.1 지진이 발생한 것과 관련 현재까지 접수된 우리 국민 인명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18일대만 지진과 관련,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에서 "주타이베이대표부는 현지 교민 및 단체여행객들의 비상연락망을 가동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대만 기상청에 따르면 지진은 앞서 이날 오후 1시 1분(현지시간) 대만 화롄 지역 북서쪽 10.6km 지역, 깊이 18.8km 지점에서 발생했다. 이번 지진으로 타이베이 MRT와 지하철은 승객안전을 위해 약 2시간 운행을 정지하기도 했다.
 
이날 지진으로 대만의 수도 타이베이(臺北)를 포함한 대만 전역에서 강한 진동이 느껴졌다. 지진이 발생한 화롄현 일대에서는 최대 진도 7의 강력한 흔들림이 발생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