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휴온스그룹, 강원 산불 피해 성금 9000만원 전달

중앙일보 2019.04.15 17:36
휴온스그룹이 강원도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의 보건 증진 및 피해 복구를 위해 따뜻한 마음을 모았다. 휴온스그룹은 대형 산불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된 강원도 동해안 일대의 산불 피해 복구와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구호금 9000만원과 1000만원 상당의 의약품을 기부했다고 15일 밝혔다.  
 
 
휴온스그룹은 지주회사 휴온스글로벌을 주축으로 휴온스, 휴메딕스 등 주요 사업 회사로부터 9000만원의 현금을 모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와 함께 한국제약바이오협회를 통해 재난 현장에서 필요한 1000만원 상당의 긴급 구호 의약품을 이재민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강원도 산불 피해로 상심이 큰 이재민들에게 작은 힘이라도 보탤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의약품과 성금 기부를 결정했다” 며 “국민 건강 및 보건 증진이라는 사명감을 가진 제약기업으로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곳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사회적 책임 경영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휴온스그룹은 글로벌 토탈 헬스케어 기업으로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새제천지역아동센터, 제천다문화가족지원센터, 참소망의 집,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다양한 분야의 복지시설을 후원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