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상]로버트 할리“죄송하다.마음이 무겁다”

중앙일보 2019.04.09 11:42
방송인 하일(60ㆍ미국명 로버트 할리) 씨가 마약 투약 혐의로 8일 오후 4시 10분쯤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에 체포됐다. 하씨는 지난달 중순 온라인에서 접촉한 마약 공급업자로부터 필로폰을 구매한 뒤 자신의 서울 자택에서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하씨는 9일 새벽 1시 30분쯤 유치장 입감을 위해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서 수원남부경찰서로 압송됐다. 그는 "언제부터 투약했나?"는 기자의 질문에 작은 목소리로 "죄송합니다"라고 답했다.

여운하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