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두 달간 10여 차례 아이 머리 때린 어린이집 원장 검찰 송치

중앙일보 2019.03.27 21:25
아동학대. [중앙포토]

아동학대. [중앙포토]

 
아이를 학대한 어린이집 원장이 검찰에 송치됐다.
 
27일 대구 동부경찰서는 아동을 지속해서 학대한 혐의(아동복지법 위반)로 어린이집 원장 A(38)씨를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불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자신이 운영하는 어린이집에서 최근 두 달간 10여 차례에 걸쳐 3살 남자아이의 머리를 장난감으로 때리거나 팔과 다리를 심하게 잡아당긴 혐의를 받고 있다.
 
어린이집에 가기 싫어하는 아이의 행동을 이상하게 여긴 부모가 경찰에 신고하면서 학대 사실이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동보호전문기관과 수차례 회의 뒤 원장을 검찰에 넘기게 됐다”며 “담당 보육교사 등에 대해서도 추가 혐의를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