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숙명여대, 소재개발 전문 기업 '아스티스 주식회사'와 기술이전계약

중앙일보 2019.03.22 17:18
숙명여자대학교 산학협력단(단장 설원식)은 지난 21일(목) 화장품, 생활용품, 건강식품 소재개발 전문기업인 아스티스 주식회사와 기술이전에 따른 업무협약식을 열고, 최경민 숙명여대 화공생명공학부 교수가 개발한 ‘금속유기 구조체를 이용한 기능성 물질 흡방출’에 대한 기술이전계약을 체결했다.
 
 
계약은 기술보증기금의 기술이전 중개를 통해 체결했으며, 기술료 1억 3천만원에 더해 제품이 판매될 경우 추가로 로열티를 받는 조건이다.
 
최경민 교수 연구진과 아스티스 주식회사는 지난해 6월부터 지속적으로 산업적으로 유용한 화장품 소재개발과 개발소재의 인체 안전성과 효능을 극대화하기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해왔다.
 
연구진이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화장품의 주요 기능성 소재의 가장 큰 취약점인 열과 자외선에 대한 안정성을 원천적으로 확보할 수 있는 독창적인 기술이다. 최 교수는 “기초 화장품 뿐만 아니라 헤어 제품, 나아가서는 식품, 제약 등의 폭넓은 제품에 적용이 가능하고, 특히 적용된 제품 상에서 고유의 항산화 성능을 극대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