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복대, 3개 고교와 선취업·후학습 문화 촉진 업무협약

중앙일보 2019.03.21 13:28
 경복대학교는 지난 13일 남양주캠퍼스에서 경기북부 3개 고교와 선취업·후학습 문화를 촉진하고 평생학습 환경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남희 남양주 금곡고등학교 교감, 문미용 남양주공업고등학교 교장, 김주한 의정부공업고등학교 교감과 김경복 경복대 총장직무대행 및 주요 보직자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경복대는 협약에 따라 학생이 졸업 후 취업과 학습을 병행하는 선취업·후학습 제도를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선행학습경험인증(RPL: Recognition of Prior Learning) 제도 도입 지원, 산업체 위탁생 입학제도, 교육관련 자문 및 상담서비스 제공, 평생학습 저변확대를 위한 정보 교류 및 교육시설 등 인적·물적 인프라를 상호 공유하고 협력키로 했다.  
 
선행학습경험인증제는 고교 졸업 후 기업에 취업한 재직자를 대상으로 후학습 환경조성을 통해 고숙련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지속가능한 평생직업능력 개발 교육혁신 제도다.
 
김경복 경복대 총장직무대행은 “선취업 후 대학에서 집중적인 직무교육을 받아 고숙련 전문가로 성장하고 전문학사 학위를 취득할 수 있어 기업은 물론 근로자도 만족도를 극대화할 수 있는 좋은 제도”라며 “대학-고교-기업 간 상호협력으로 RPL제도의 모범성공사례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