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경찰 “이희진 부모 살인 피의자, 피해자와 2000만원 채무관계”

중앙일보 2019.03.18 14:41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씨. [연합뉴스]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씨. [연합뉴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