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서울시 신임 정무부시장으로 김원이 교육부 정책보좌관 내정

중앙일보 2019.03.15 15:22
김원이 신임 서울시 정무부시장 내정자[서울시 제공]

김원이 신임 서울시 정무부시장 내정자[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김원이(51) 현 교육부 정책보좌관을 신임 정무부시장으로 15일 내정했다.  
 
정무부시장은 시장을 보좌해 국회‧시의회, 언론‧정당과 서울시의 업무를 협의‧조정하는 직위다. 시장이 임명하며 차관급 지방정무직공무원이다.
 
김 내정자는 전남 목포 출신으로, 성균관대 사학과를 졸업했다.  
 
1999년 서울시에서 정무부시장 비서을 거쳤다. 2011년 박원순 시장의 1기 정무보좌관, 2014년 박원순 2기 정무수석비서관을 역임했다. 박 시장의 최측근으로 분류된다.  
 
또 김대중 대통령비서실 행정관, 김근태 국회의원 보좌관, 민주당 조직본부 부본부장, 유은혜 교육부장관 정책보좌관을 두루 거쳤다. 서울시 관계자는 "향후 당·정·청과 원만한 협력관계를 구축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20일 오후 이임식을 하는 진성준 서울시 정무부시장은 지역구인 강서을로 돌아가 내년 총선 준비에 돌입한다.  
 
박형수 기자 hspark97@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