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화동네] 남산에서 중국희곡 낭독공연

중앙일보 2019.03.12 00:03 종합 23면 지면보기
중국 연극 ‘청개구리’

중국 연극 ‘청개구리’

제2회 중국희곡낭독공연이 12~17일 서울 남산예술센터에서 열린다. 중국 대표 극작가 궈스싱의 ‘청개구리’(연출 구자혜·사진)를 시작으로 사예신의 ‘내가 만약 진짜라면’(연출 전인철), 주샤오핑 원작 소설을 각색한 ‘뽕나무벌 이야기’(연출 김재엽)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 남산예술센터와 한중연극교류협회(회장 오수경) 공동 주최로 남산예술센터 홈페이지에서 무료로 예매할 수 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