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도 대신 새 예능”…김태호 PD가 계획한 새 아이템은

중앙일보 2019.02.27 10:38
김태호 MBCPD [일간스포츠]

김태호 MBCPD [일간스포츠]

김태호 MBC 예능 PD가 올 상반기 '무한도전' 시즌2 대신 새로운 프로그램으로 컴백한다. MBC는 27일 "김태호 PD가 상반기 '무한도전 시즌2'가 아닌 새로운 포맷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MBC에 따르면 김 PD는 지난 26일 열린 MBC 광고 판매 설명회에서 상반기 계획을 설명했다. 김 PD는 이 자리에서 '무한도전' 차기 시즌에 대해 "두달 간 새롭게 돌아오려는 노력을 했으나 내부 시스템이 시청자 기대를 충족할 만큼 준비가 안 돼서 지금은 할 수 없다. 그러나 돌아올 노력은 계속하겠다"고 설명했다.
 
대신 "크레에이티브 디렉터로서 후배 PD들을 도와 새로운 포맷을 준비하고 있다"라며 구체적 아이템을 제시했다. 그가 공개한 아이템은 '북한' '창업' '라이프스타일' 이다. 
 
김 PD는 "북미정상회담 결과에 따라 북한 명소를 탐방하는 북한 문화유산, 국민 펀딩 창업, 라이프 스타일 관련 등 여러 아이템을 고민해보고 있다"고 말했다. 김 PD는 빠르면 오는 5월 신규 프로그램을 내놓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밖에도 유재석 씨를 위한 프로그램 등 논의하던 것이 많아 어떻게 담을까 고민 중"이라고 덧붙였다. 김 PD는 13년간 '무한도전'을 연출했으며 지난해 3월 시즌 종영 후 국내외에서 휴식을 취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