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리보는 오늘] 막 오른 북미 핵 담판…3+3 ‘친교만찬’이 시작됩니다

중앙일보 2019.02.27 05:00
북·미 정상이 만찬 회동을 시작으로 1박 2일의 2차 핵 담판에 돌입합니다.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26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오른쪽)이 특별열차편으로 베트남 랑선성 동당역에 도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용기를 이용해 베트남 하노이 노이바이 공항에 도착하고 있다. 북·미 정상은 27일(현지시간) 저녁 단독 회동을 갖고 만찬을 함께 할 예정이다. [뉴스1]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26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오른쪽)이 특별열차편으로 베트남 랑선성 동당역에 도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용기를 이용해 베트남 하노이 노이바이 공항에 도착하고 있다. 북·미 정상은 27일(현지시간) 저녁 단독 회동을 갖고 만찬을 함께 할 예정이다. [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정상회담 첫 행사로 저녁 만찬을 합니다. 일종의 ‘친교만찬’으로, 장소는 오페라하우스가 유력합니다. 싱가포르 정상회담 후 8개월 만에 다시 만나는 양 정상은 가벼운 인사를 나누고, 환담을 한 뒤 각각 3명의 배석자와 함께 만찬을 진행할 것으로 보입니다. 미국 측에서는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믹 멀베이니 비서실장 대행 및 통역이, 북측에서는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 등 3명이 동석합니다. 양 정상의 첫 만찬인 만큼, 무거운 논의보다는 유연하고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북·미 신뢰를 다지는 친교행사가 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비핵화 실행 조치와 대북 제재 완화를 둘러싼 탐색전도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더읽기 트럼프ㆍ김정은 260일 만 1박 2일 재회, 두 번째 핵 담판
 
 
자유한국당이 새 당 지도부를 선출합니다.
2·27 자유한국당 전당대회를 앞둔 김진태(왼쪽부터)·오세훈 ·황교안 당대표 후보자가 지난 23일 서울 중구 매경미디어센터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합동TV 토론회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뉴스1]

2·27 자유한국당 전당대회를 앞둔 김진태(왼쪽부터)·오세훈 ·황교안 당대표 후보자가 지난 23일 서울 중구 매경미디어센터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합동TV 토론회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뉴스1]

한국당은 오늘 일산 킨텍스 제1전시관 제1홀에서 전당대회를 열고 대의원 현장투표를 진행, 당 대표를 최종 발표합니다. 한국당의 새 당 대표와 최고 당원은 당원으로 구성된 선거인단의 모바일 투표 및 현장투표(70%)와 일반 국민 대상 여론조사(30%) 결과를 합산해 선출됩니다. 현재까지 각종 여론조사 결과를 종합하면 선거 구도는 황교안 후보가 가장 유력하다는 분석이 지배적입니다. 70%가 반영되는 당원 대상 선거에서 황 후보가 우위를 점하고 있으며, 그 뒤를 오세훈 후보와 김진태 후보가 차례로 뒤를 쫓는 형국입니다. 다만 30%가 반영되는 여론조사 결과가 변수가 될 수 있다는 의견도 있는데요. 여론조사에서는 오 후보가 일반 국민의 인지도와 대중성에서 앞서 득표력에 따라 전대 결과가 달라질 가능성도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황 후보는 보수 통합을, 오 후보는 중도 확장, 김 후보는 보수 우파를 내세우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더읽기 D-1, 득표율,김순례,당심·민심 격차…한국당 전대 3대 관전포인트
 
 
이명박 전 대통령의 항소심이 오늘부터 사실상 처음부터 다시 시작됩니다.  
다스 자금 횡령과 삼성 뇌물수수 등의 혐의로 1심에서 중형을 선고받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난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리는 항소심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다스 자금 횡령과 삼성 뇌물수수 등의 혐의로 1심에서 중형을 선고받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난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리는 항소심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서울고등법원은 오늘 오후 2시 이 전 대통령의 항소심 공판 준비 기일을 진행합니다. 최근 법관 인사로 재판장과 주심 판사가 바뀐 새 재판부는 오늘 앞으로의 재판 일정과 증인 채택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지난주까지 열 차례 넘는 공판이 열렸지만, 예정됐던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준비 기일부터 다시 열리는 거라 항소심 재판을 처음부터 다시 하는 셈입니다. 무엇보다 오는 이 전 대통령의 구속 기간이 오는 4월 8일로 만료되는 만큼 바뀐 재판부가 이 전 대통령 보석 여부에 대해 어떤 판단을 내놓을지도 관심입니다. 앞서 이 전 대통령 측은 항소심에서 15명의 증인을 신청했지만, 증인이 대거 불출석하며 재판이 미뤄지는 등 공전을 거듭해왔습니다.
▶더읽기 항소심 판결 앞둔 이명박 前 대통령의 일성(一聲)
 
 
하노이에도 한국에도 비가 옵니다.  
지난 19일 경남 함양군 상림공원 인근에 핀 버들강아지(갯버들)가 봄비를 머금고 있다. [뉴스1]

지난 19일 경남 함양군 상림공원 인근에 핀 버들강아지(갯버들)가 봄비를 머금고 있다. [뉴스1]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열리는 베트남 하노이는 오늘 오전 비가 지날 수 있습니다. 아침 기온 20도로 시작해 낮 기온 26도 선으로 꽤 더운 날씨가 되겠습니다. 한국도 초봄 날씨가 이어집니다. 서울 아침 기온은 2도, 낮 기온은 11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다만 밤부터 충청 남부와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올 것으로 보입니다. 이 비는 모레까지 이어질 전망입니다.  
▶더읽기 [오늘의 날씨] 2월 27일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