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edding&] 업계 최고 수준 혜택 담은 ‘웨딩 멤버십<더 클럽웨딩>’ 론칭

중앙일보 2019.02.27 00:02 2면 지면보기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본격적인 결혼 시즌을 앞두고 파격적인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예비부부 전용 멤버십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매년 결혼 건수는 줄어들지만 나를 위해 아낌없이 소비하는 트렌드가 혼수 시장에도 반영되면서 예비부부가 유통업계의 큰손으로 떠오르는 추세를 반영했다.
 

가입 때 10만원 할인권 증정
예복 브랜드 10% 상품권도

현대백화점은 지난 25일 예비부부 전용 멤버십 프로그램인 ‘더 클럽웨딩’을 론칭했다.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라면 누구나 예식장 계약서 혹은 청첩장을 지참하고 전국 15개 점포 클럽데스크를 방문해서 가입할 수 있다.
 
현대백화점이 예비부부 전용 멤버십 프로그램인 ‘더 클럽웨딩’을 지난 25일 선보였다. 전국 15개 점포 클럽데스크를 방문해 가입할 수 있다. [사진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예비부부 전용 멤버십 프로그램인 ‘더 클럽웨딩’을 지난 25일 선보였다. 전국 15개 점포 클럽데스크를 방문해 가입할 수 있다. [사진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더 클럽웨딩’ 회원에게 ▶10만원 할인권 증정 ▶예복 브랜드 구매 금액대별 10% 상품권 증정 ▶회원 가입 후 9개월간 구매 금액의 5% 상품권 리워드 등 백화점 업계 최고 수준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라고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우선 웨딩 멤버십 가입과 동시에 100만원 이상 구매 시 전 브랜드에서 사용 가능한 ‘10만원 할인권’을 증정한다. 할인권은 현대백화점카드로 결제 시 5% 할인과 6개월 무이자 할부도 동시에 받을 수 있어 실질적 할인 혜택은 더욱 크다.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무역센터점·대구점에서는 타임·마인 등 26개 패션 브랜드의 예복을 구매하는 예비부부에 대한 혜택을 대폭 강화했다. 구매 횟수와 상관없이 해당 브랜드에서 10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구매 금액대별 10%의 현대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하는 것이 핵심이다.
 
이밖에 회원 가입 후 9개월간 구매한 금액을 마일리지로 적립해 금액대별로 5%의 상품권을 제공하는 ‘마일리지 제도’도 운영하고, 웨딩 멤버십 회원에게 주얼리·리빙 브랜드 등 50여 개 브랜드를 최초 판매가 대비 30~50% 할인 판매한다.
 
아울러 현대리바트 전국 11개 직영 전시장 ‘리바트스타일샵’ 10% 상시 할인, 현대렌탈케어의 상품 중 2품목 이상 계약 시 3개월 렌털료 지원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
 
이혁 현대백화점 영업전략담당(상무)은 “예비부부들을 위해 기존 상품권 리워드 중심의 멤버십을 폐지하고 업계 최고 수준의 할인 혜택을 담은 새로운 웨딩 멤버십을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실제로 예비부부들의 구매 금액은 매년 많아지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현대백화점이 웨딩 멤버십 회원의 매출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평균 객단가는 930만원으로 2016년의 800만원과 비교해서 16.3% 증가했다. 또한 웨딩 멤버십 고객의 40%가량이 3개년간 VIP 등급을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